츄잉~ chuing~
츄잉
PC버전
 | 로그인유지
정보뉴스 커뮤니티 애니만화 웹툰 이미지 츄온
아름다운 만남을 기다리며 - 이용채
에리리 | L:60/A:454 | LV202 | Exp.25%
| 0-0 | 2020-03-25 22:20:01 | 16 |
[숨덕모드설정] 게시판최상단항상설정가능

아름다운 만남을 기다리며 - 이용채

 

마음이

아름다운 사람과

만나고 싶다.


사람들은 모두

저마다의 낯선 얼굴로

그들 나름대로는

열심히 살아가고 있겠지만

어차피

우리들의 삶은

서로가 만나고 헤어지며

그렇게 부대낄 수밖에 없는,

서로가

큰 삶의 덩어리들을

조금씩 쪼개어 갖는 것일 뿐.


누구나가

그들 나름대로의 자를 들고

그들 나름대로의 기준으로

서로를 재고 있겠지만

언제나

보이는 것에 익숙해진

오늘조차

나는 보이지 않는 아름다움을

찾기 위해

노력해야지.


보이는 것은

쉽게 변할 수 있고

보이지 않는 것조차

추한 모습일 수 있겠지만

보이는 것은 언제나

보이지 않는 것의

껍데기일 뿐.


살아가면서 사랑하는 일이

어쩌면

가장 힘겨운 일일 수 있기에

사랑이 더욱 값진 것이겠지만

우리들이 누군가에게

보여주는 것마저

때로는 거짓일 수 있고

그에게 슬픔일 수 있기에

나는

보이지 않는 아름다움을 위해

더욱 노력하며

살아야지.

일정 수 이상 추천이 되는 경우 베스트 게시물로 등록

추천하기[0] 반대하기[0]
[신고하기]
    
[숨덕모드설정] 게시판최상단항상설정가능
로그인을 하시면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츄잉은 가입시 개인정보를 전혀 받지 않습니다.
즐찾추가 규칙 숨덕설정 글15/댓글2
[공지] [필독] 문학게시판 도배 안내  [4]
츄잉 | 2017-06-01 [ 0 ]

[공지] 캐릭터 외국 이름 지을 때 참고용으로 좋은 사이트  [29]
쌍살벌 | 2012-11-27 [ 5 ]
[창작] 롤-히트맨
히트맨 | 2020-04-01 [ 3 / 0-0 ]

[시 문학] 사랑조각 - 서문인
순백의별 | 2020-04-01 [ 11 / 0-0 ]

[시 문학] 3월에 오는 눈 - 나태주
김무제 | 2020-04-01 [ 13 / 0-0 ]

[시 문학] 하늘을 찔러 보다 - 서문인
순백의별 | 2020-04-01 [ 9 / 0-0 ]

[시 문학] 3월에 - 이해인
김무제 | 2020-04-01 [ 11 / 0-0 ]

[시 문학] 3월 삼질날 - 정지용
김무제 | 2020-04-01 [ 10 / 0-0 ]

[시 문학] 무명의 새벽 - 서문인
순백의별 | 2020-04-01 [ 8 / 0-0 ]

[시 문학] 새 - 박남수
크리스 | 2020-04-01 [ 9 / 0-0 ]

[시 문학] 상추 - 박 철
크리스 | 2020-04-01 [ 8 / 0-0 ]

[시 문학] 상처의 문 - 박노해
크리스 | 2020-04-01 [ 9 / 0-0 ]

[시 문학] 물고기 화석 -이송희
유희나 | 2020-04-01 [ 10 / 0-0 ]

[시 문학] 잠자는 화석 - 박권숙
유희나 | 2020-04-01 [ 7 / 0-0 ]

[시 문학] 겨울 효원공원 -정수자
유희나 | 2020-04-01 [ 9 / 0-0 ]

[시 문학] 향수 - 정지용
사쿠야 | 2020-04-01 [ 13 / 0-0 ]

[시 문학] 피리 - 정지용
사쿠야 | 2020-04-01 [ 6 / 0-0 ]

[시 문학] 風浪夢 1 - 정지용
사쿠야 | 2020-04-01 [ 6 / 0-0 ]

[시 문학] 우리 사랑에는 끝이 없음을 - 로런드 호스킨스 주니어
에리리 | 2020-03-31 [ 9 / 0-0 ]

[시 문학] 우리는 누군가에게 소중한 사람입니다 - 카렌 케이시
에리리 | 2020-03-31 [ 10 / 0-0 ]

[시 문학] 우리의 아름다움입니다 - 작자 미상
에리리 | 2020-03-31 [ 8 / 0-0 ]

[시 문학] 미소짓는 자화상 - 서문인
순백의별 | 2020-03-31 [ 20 / 0-0 ]

[시 문학] 애모의 가슴 - 서문인
순백의별 | 2020-03-31 [ 18 / 0-0 ]

[시 문학] 버팀목 - 서문인
순백의별 | 2020-03-31 [ 11 / 0-0 ]

[시 문학] 3월로 건너가는 길목에서 - 박목월
김무제 | 2020-03-31 [ 11 / 0-0 ]

1
2
3
4
5
>
>>
enFree
공지/이벤 | 건의사항 | 이미지신고 | 작품건의
캐릭건의 | 기타디비 | 게시판신청 | 클론신고
정지/패널티문의 | 유저확인 | HELIX
Copyright CHUING Communication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huinghelp@gmail.com
개인정보취급방침 | 게시물삭제요청